Mormon Newsroom
뉴스 보도

러셀 넬슨 회장의 2019 중남미 성역

예수 그리스도 후기 성도 교회의 러셀 엠 넬슨 회장이 2019년 8월 24일부터 2019년 9월 2일까지 중남미 지역을 순방하며 후기 성도들을 비롯해 여러 사람을 만나고 있다. 넬슨 회장은 함께 순방 길에 오른 십이사도 정원회의 쿠엔틴 엘 쿡 장로와 과테말라, 콜롬비아, 에콰도르, 아르헨티나 및 브라질에서 성역을 행하고 있다.

순방에 관해 간추린 내용은 다음과 같다.

역사 정보: 넬슨 회장 과거 교회 회장들이 이전에 나라를 방문한 역사는 목록을 참고한다.

과테말라 과테말라시티

넬슨 회장은 중남미 5개국을 순방하는 9일간의 성역을 시작하면서 토요일에 첫 번째 방문지로 과테말라를 찾았다. 고대 마야 문명의 역사와 인근의 화산으로 유명한 이 나라의 수도 과테말라시티에서 넬슨 회장은 회원들과 고위 인사들을 만났으며, 저녁에 있었던 영적 모임에서는 후기 성도들에게 15분 동안 스페인어로 말씀을 전했다.

콜롬비아 보고타

넬슨 회장은 2019년 8월 25일에 콜롬비아의 보고타에 모인 수만 명의 후기 성도들에게 말씀을 전하며 예수 그리스도 덕분에 하늘의 가장 큰 축복이 가능해졌다고 가르쳤다.

에콰도르 키토

넬슨 회장은 키토의 루미냐후이 종합 경기장에 모인 후기 성도들에게 모든 사람은 각자 하나님에 대한 신앙을 발전시킬 책임이 있으며, 어느 누구도 다른 사람을 위해 이 일을 대신해 줄 수는 없다고 말씀했다. 이 모임은 에콰도르에 있는 모든 교회에 중계되었다.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

사진: 넬슨 회장이 2019년 8월 28일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한 소년과 함께 휠체어가 필요한 사람에게 휠체어를 제공해 주고 있는 인도주의 단체를 방문하고 있다.

넬슨 회장은 어떻게 깊은 평화를 얻어서 어떤 죽음의 순간을 맞이해서도 평온하게 그것을 받아들일 수 있는지 수천 명의 교회 회원에게는 가르침으로 그리고 내빈들에게는 권유로 전했다. 이어 쿡 장로, 넬슨 자매, 쿡 자매도 궁극적인 것을 인생에서 최우선에 두는 것에 관해 이야기했다. 그날 오전, 일행은 휠체어가 필요한 사람에게 휠체어를 제공해 주고 있는 인도주의 단체를 방문했다.

추가 자료

작성에 대한 안내 참고 사항:예수 그리스도 후기 성도 교회에 대하여 보도할 때 교회 이름을 언급할 경우 생략하지 않은 전체 이름을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교회 이름 사용에 관하여 더 알아보려면 다음 온라인 사이트를 방문하십시오. 작성에 대한 안내작성에 대한 안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