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rmon Newsroom
뉴스 보도

닮아야만 서로를 사랑할 있는 것은 아니다.” 선지자가 NAACP 총회에서 연설하다

넬슨 회장이 디트로이트에서 열린 협회의 제110차 정기 총회에서 연설하다

예수 그리스도 후기 성도 교회 회장은 일요일 디트로이트에서 열린 전미유색인종지위향상협회(NAACP)의 제110차 연례 전국 총회에 모인 사람들에게 우리가 지닌 차이점으로 인해 이 사회가 공유하고 있는 인류애가 저해될 필요는 없다고 말했다.

 

다운로드 가능한 동영상 : B-roll | SOTs

러셀 엠 넬슨 회장은 9분간의 저녁 연설에서 다음과 같이 말씀했다. “우리는 모두 서로 연결되어 있습니다. 우리는 우리 주변의 사람들이 더 나은 삶을 살 수 있도록 도와야 할 책임을 하나님 아버지로부터 받았습니다. 우리가 꼭 비슷하거나 닮아야만 서로를 사랑할 수 있는 것은 아닙니다. 서로 의견이 맞아야 할 필요도 없습니다. 우리가 간절히 원하는 선의와 인류애를 되찾고자 한다면, 우리 한 사람 한 사람부터 시작해야 합니다.” Read a complete transcript of President Nelson’s remarks. (넬슨 회장의 연설 전문을 읽고 싶다면 이곳에 링크한다)

지난 18개월 동안, 제일회장단은 NAACP와의 협력을 우선순위로 삼아왔다. 이 두 단체는 몇 차례 만나 시카고와 샌프란시스코에서 공동으로 교육에 관한 노력을 경주하고 휴스턴과 샬럿에서 고용 시책을 추진했다. 그들은 교회의 자립 서비스 자료와 프로그램이 이 시책에 가장 효과적으로 사용될 수 있도록 이를 수정했다. 두 단체는 지난 5월 템플 스퀘어에 모여, 서로 더욱 예의를 갖추어 대하고 인종 간에 화합을 이루도록 모든 사람과 단체, 정부가 함께 노력해 줄 것을 촉구했다. 한편 작년 7월에는 칠십인인 잭 엔 제라드 장로가 텍사스주 샌안토니오에서 열린 NAACP 제109차 연례 총회에서 연설했다.

넬슨 회장은 일요일 연설을 다음과 같이 마무리 지었다. “저는 우리가 점점 더 서로를 사랑하는 친구라고 부르게 되기를 기도합니다. 우리가 두 가지 큰 계명, 곧 하나님을 사랑하고 그분의 자녀들을 사랑하라는 계명을 모범으로 보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앞으로 나아가기를 바랍니다. 손에 손을 맞잡고 어깨를 나란히 하여 우리의 형제자매들이 어디에 있든지 그들을 도울 수 있도록 가능한 모든 방법으로 노력하기를 바랍니다. 그렇게 한다면 이 세상은 변화할 것입니다.”

올해 초 교회는 사회의 평등과 정의를 발전시키겠다는 NAACP의 공약에 뜻을 같이했다.

NAACP 회장 겸 대표이사인 데릭 존슨은 다음과 같이 말했다. “예수 그리스도 후기 성도 교회가 모든 사람을 위한 평등과 정의를 발전시키기 위해 NAACP와 단결할 수 있게 되어 영광입니다. 우리는 이 나라의 국민 의식을 고양하는 이들과 친선관계를 형성하는 것이 중요함을 인식하고 받아들여야 합니다. 예수 그리스도 후기 성도 교회는 그 일에 헌신하고 있습니다.”

교회는 NAACP와 공동으로 하는 일 외에도, 계보 사업을 통해 아프리카계 미국인 개개인과 그 가족을 강화하고자 한다. 교회는 아프리카계 미국인들이 가능한 한 멀리까지 자신의 뿌리를 찾을 수 있도록 도와주고 있다. 교회는 올 2월에 국제 아프리카계 미국인 박물관(IAAM)에 2백만 달러를 기부했는데, 이 박물관은 2021년 사우스캐롤라이나주 찰스턴의 옛날 개즈던 부두 자리에 개관할 예정이다. 교회는 2016년 12월에 워싱턴 디시에 있는 스미스소니언 국립 아프리카계 미국인 역사 문화 박물관에 역사적인 해방노예국 기록부의 색인화된 데이터베이스를 기증했다. 그 데이터베이스에는 남북 전쟁 이후 노예에서 해방되어 자유민이 된 아프리카계 미국인의 계보에 관한 정보가 들어 있다.

선지자는 2018년에 교회 회장이 된 이후, 모든 민족, 신앙, 문화 및 지역 사회를 잇는 가교 구실을 하려는 열망을 말과 행동으로 분명하게 밝혔다.

넬슨 회장은 2018 celebration of diversity and oneness in the Church[2018 교회 다양성 및 단합 기념행사]에서 다음과 같이 말씀했다. “하나님의 진정한 부성애를 이해해야만 남성들의 진정한 형제애와 여성들의 진정한 자매애를 깨달을 수 있습니다. 그러한 이해는 분리의 벽 대신 협력의 다리를 건설하고자 하는 열망을 갖도록 우리에게 영감을 줍니다.”

작성에 대한 안내 참고 사항:예수 그리스도 후기 성도 교회에 대하여 보도할 때 교회 이름을 언급할 경우 생략하지 않은 전체 이름을 사용하시기 바랍니다. 교회 이름 사용에 관하여 더 알아보려면 다음 온라인 사이트를 방문하십시오. 작성에 대한 안내작성에 대한 안내.